헤드라인▽
광주은행, 5·18 공익통장 ‘넋이’ 판매 수익금 2천만원 기부
작성 : 2023년 05월 11일(목) 14:44 가+가-

(사진왼쪽부터) 원순석 5·18기념재단 이사장, 조현기 광주은행 부행장

오월정신 기억하고 지역사회와의 나눔 실천하고자 출시한 공익통장 ‘넋이 예·적금’의 판매 수익금 5·18기념재단에 기부

2021년부터 3년째 총 6천만원 기부금 전달하며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지역사랑 실천해

‘넋이 예·적금’과 같이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금융상품 개발 및 서비스 제공에 힘쓸 터


[프레스존] 광주은행(은행장 고병일)은 최근 5·18기념재단에서 조현기 광주은행 부행장과 원순석 5·18기념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넋이」5월, 그 날을 기억하며(이하‘넋이통장’)’의 판매 수익금 2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광주은행은 ‘넋이 예·적금’ 상품 판매를 통한 수익의 일부분을 2021년부터 3년 연속 기부해왔으며, 현재까지 총 6천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하며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지역사랑을 실천해 오고 있다.

‘넋이 예·적금’은 2020년 12월, 5·18 광주민주화운동 제40주년을 맞아 오월정신을 기억하고 지역사회와의 나눔을 실천하고자 출시한‘넋이통장’의 전용 상품으로, 통장 표지 및 속지에는 舊전남도청, 現광주은행 자리에 위치했던 시외버스 공용터미널, 국립 5·18 민주묘지, 5·18 민주광장, 전일빌딩 등 5·18 사적으로 지정된 곳의 이미지를 담아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조현기 광주은행 부행장은 “우리 지역의 역사적 순간을 기억하고 그 의미를 함께 나눌 수 있는 ‘넋이 예·적금’에 많은 성원을 보내주신 고객님과 지역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광주·전남 대표은행으로서 항상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위해 지역 현안에 공감하고 지역민과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일에 앞장서야 한다”고 말하면서 “‘넋이 예·적금’과 같이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 할 수 있는 금융상품 개발 및 서비스 제공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프레스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