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광주 북구, 5년 연속 예산 ‘1조 원’ 돌파
제1회 추경 909억여 원 증액 된 1조 713억여 원 확정
작성 : 2024년 05월 26일(일) 21:31 가+가-

광주광역시 북구청과 문인 청장

생활 인프라 확충, 녹색 스마트도시 조성, 취약계층 지원 등 주민 편익 중점


[프레스존=배진희 기자]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올해도 예산 ‘1조 원’을 돌파하며 광주 자치구 가운데 유일하게 ‘5년 연속 예산 1조 원대 시대’를 열었다.

광주광역시 북구에 따르면 본예산 대비 909억여 원 증액(9.28% 증)된 ‘1조 713억여 원’ 규모의 제1회 추가경정예산이 북구의회 심의․의결을 거쳐 지난 24일 확정됐다.

이로써 북구는 광주 자치구 중 유일하게 5년 연속 1조 원대 규모 살림을 꾸리며 지역발전에 필요한 재정 동력을 마련했다.

이번 추가경정예산은 본예산에 미반영된 목적 재원 편성 등 주민 편익 제고를 위한 구정 주요 현안 사업에 역점을 두고 편성됐다.

북구가 중점을 두고 반영한 주요 사업은 먼저 도시 환경정비 및 생활 인프라 확충 분야에 ▲두암2동 공영주차장 조성 14억 원 ▲용봉동․오치1동 커뮤니티센터 건립 10억 원 ▲본촌동 오수 중계 펌프장 악취 저감 6억 원 ▲매곡동 하수암거 보수 5억 원 등이다.

또한 녹색 스마트도시 조성 분야로는 ▲스마트빌리지 보급 및 확산 12억 5천만 원 ▲경로당 친환경 리모델링 10억 6천 4백만 원 ▲드론 ICT 기반 산불관리 플랫폼 구축 8억 7천만 원 ▲평두메습지 보전관리 3천 7백만 원 등도 편성됐다.

아울러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청년 도전 지원 13억 7천 2백만 원 ▲최중증 발달장애인 지원 7억 5천 1백만 원 등이 반영됐고 이외에도 ▲전 구민 마음 투자 지원 4억 4천 5백만 원 ▲마을교육 공동체 지원 1억 8천만 원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1억 7천만 원 ▲독서프로그램 운영 5천 1백만 원 등 주민 복리 증진을 위한 사업 분야 예산이 증액됐다.

문인 북구청장은 “재정 여건이 열악한 우리 구가 5년 연속 1조 원 이상의 예산을 꾸릴 수 있었던 것은 구정 발전을 위해 헌신한 직원들이 있었기에 가능한 결과”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추경예산이 확정된 만큼 지역 현안 해결을 최우선 가치로 주요 사업이 속도감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프레스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