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광주은행, 광양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5천만원 출연
총 18억 원 특별보증 ... 업체당 최대 3천만원, 최대 2년 지원
작성 : 2024년 02월 19일(월) 10:35 가+가-

(사진왼쪽에서 세 번째부터) 정인화 광양시장, 박성우 광주은행 부행장 [사진 광주은행]

[프레스존=배진희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고병일)은 지난 16일, 전라남도 광양시청에서 정인화 광양시장과 박성우 광주은행 부행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광양시 및 전남신용보증재단과 ‘광양시 소상공인 Sunshine 상생금융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주은행에 따르면 이번 협약은 금융권에서 자금조달이 어려운 광양시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광주은행이 5천만원을 출연하여 총 18억원의 특례보증을 지원하고, 광양시는 5%의 이자차액을 보전해준다.

지원 대상은 전라남도 광양시 소재에서 3개월 이상 사업을 영위 중인 소상공인으로, 업체당 최대 3천만원까지 지원하며 대출기간은 최대 2년이다.

광주은행 박성우 부행장은 “영세한 소상공인들이 금융권을 통한 자금조달이 어려운 현 상황에서 자치단체와 연계한 이번 협약이 경영안정의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지역민을 위한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마련하여 지역밀착 상생경영을 이뤄나가겠다”고 말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프레스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