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KDB, 광주에 서남권금융투자 전담조직 설립 검토
강기정 광주시장-강석훈 산은 회장 면담서 밝혀
작성 : 2023년 09월 03일(일) 07:47 가+가-

강기정 광주시장이 지난달 28일 광주시청을 방문한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을 반갑게 맞이하고 있다.

혁신벤처 발굴·소부장 입주기업 금융지원 등 역할
서남권 정책금융 허브로 국토균형발전 앞장 기대




[프레스존=배진희 기자] KDB산업은행이 광주시에 서남권 금융투자 전담조직 설립을 검토 중이다.

앞으로 서남권금융투자 조직이 설립되면 지역 혁신벤처기업과 스타트업 발굴은 물론 지역특화산업 육성에도 청신호가 켜질 전망이다.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에 따르면 최근 강석훈 KDB산업은행 회장이 강기정 시장을 면담, 산업은행 서남권금융투자 전담조직 설립 계획을 검토 중이라고 설명한 뒤 지역 기업 및 산업 지원 등에 대해 논의했다.

강석훈 회장은 지난달 28일 “서남권지역은 식품·화학·건설 등 기존 전통산업 중심의 산업구조를 가지고 있고 노후 산업단지가 많은 특성이 있다”며 “다이내믹한 혁신기업 발굴과 서남권지역 기업의 저탄소·스마트화 지원 등을 통한 산업구조 대전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강 회장은 이어 “스타트업·벤처 생태계 조성을 통한 혁신기업 육성과 노후 산단 입주기업의 저탄소‧스마트화 복합금융 지원 등을 위해 광주시에 서남권금융투자 전담조직 설립을 검토 중이다”고 밝혔다.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과 강기정 광주시장이 산업은행 서남권금융투자 전담조직 설립 등 지역기업 및 산업지원등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 광주광역시]

이에 대해 강기정 시장은 “광주시에 산업은행 서남권금융투자 전담조직이 설립된다면 지역의 벤처기업 활성화는 물론 국가 첨단전략산업 및 소부장 특화단지 입주기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환영했다.

서남권역을 영업거점으로 하는 산업은행 서남권금융투자 전담조직이 설립되면 ‘벤처투자’와 ‘복합금융’ 기능을 중심으로 운영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지역기업에 대한 벤처·스타트업 투자 지원을 통해 단계별 성장을 지원하고, 지역특화 벤처 플랫폼 운영 등으로 지역 벤처 생태계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국가 첨단전략산업 및 소부장 특화단지 입주기업에 대한 투·융자 복합금융을 통해 첨단산업 생태계 구축을 지원, 광주시의 ‘미래차 소재·부품·장비(소부장) 특화단지’ 조성 사업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와 함께 수도권 투자편중 해소와 국토균형발전을 위한 대내외 기관(지자체‧금융기관‧산업계) 협력 등 서남권 정책금융허브로서 지역 산업기반 활성화가 기대된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프레스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