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전남도, 사회적경제기업 성장에 15억 투입
28일까지 시군서 접수…시설장비․신제품 개발 등 고도화 지원
작성 : 2023년 03월 17일(금) 12:07 가+가-

사회적 경제기업 시설장비 고도화 지원사업 지원기업 작업(미르텍)

[프레스존] 전라남도는 사회적경제기업의 생산성 향상, 작업 환경 개선 및 성장 촉진을 위해 2023년 사회적경제기업 시설장비․고도화 지원사업 참여 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시설장비와 고도화 분야로 구분해 추진하는 공모사업 신청은 오는 28까지 사업장 소재 시군 담당부서에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접수한다.

시설장비 분야는 (예비)사회적기업, (예비)마을기업, 사회적협동조합, 자활기업(법인)을 대상으로 100개 사를 선정해 신규 시설, 장비 구입 및 노후시설, 장비 교체 등에 총사업비 13억 3천300만 원을 들여 5회에 걸쳐 최대 1억 원을 지원한다.

고도화 분야는 재정 지원이 종료된 사회적기업과 마을기업을 대상으로 10개 사 내외를 선정한다. 선정기업엔 정보화 시스템 구축, 제품 공정 개선, 신제품 개발, 온․오프라인 판로 개척, 지식재산권 관리 등에 총사업비 2억 원을 들여 기업별 최대 4천만 원을 지원한다.

최종 사업자 선정은 민간 전문가 등으로 구성한 심사위원회를 통해 사업계획 타당성, 기업성, 사회적 가치 추구 등을 공정하게 평가해 6월 중 발표할 예정이다.

전남도가 2011년부터 자체 사업으로 도입한 사회적경제기업 시설․장비 사업은 기업의 시설․장비 확충으로 생산시설의 성능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소비자의 눈높이에 맞는 제품 개발과 서비스 토대 마련을 위해 기업에 꼭 필요한 사업이다.

시설장비 고도화 지원사업은 사회적경제기업의 안정적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지난해 사업비를 지원받은 기업 중 목포 미르텍 주식회사는 영상 감시장치를 제조․판매하는 기업으로 절단기 및 플라즈마 절곡기 구입을 통해 생산설비를 확장한 결과 품질 향상과 생산량 증대는 물론 신규 인력 충원도 이뤄졌다.

나주 ㈜명하햇골은 천연염색 체험을 운영하고 제품을 판매하는 기업으로 천연 쪽 샴푸바 신제품 개발을 통해 인력을 충원하고 매출액 증대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등 긍정적 성과를 거뒀다.

최병남 전남도 사회적경제과장은 “우수한 사회적경제기업이 지역경제를 선도하는 중추기업으로 도약하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며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사업을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프레스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