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장금상선, 출자회사 통해 광양항에 490억원 투자
서측배후단지 입주우선협상대상자로 국양로지텍 선정
작성 : 2023년 01월 03일(화) 17:07 가+가-

부두에 화물하역 중인 장금상선의 시노코(SINOKO) 선박

YGPA, 내륙 산단의 수출입 컨테이너 물동량 연 7만6,000TEU 창출 "기대"

[프레스존] 광양항 서측배후단지에 장금상선이 출자한 국양로지텍이 입주하게 된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 YGPA)는 광양항 서측배후단지 전략적 유보지에 대한 입주참여기업 평가 결과, 장금상선의 출자회사인 국양로지텍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YGPA는 그동안 글로벌 선사의 종합물류창고 유치를 통한 신규 물동량 창출과 기항 서비스 증대를 위해 대형 종합물류선사를 대상으로 유치 활동을 전개해 왔다.

서측배후단지 내 전략적 유보부지 13만㎡에 대한 이번 입주기업 모집은 글로벌 선복량 상위 선사 및 그 선사의 물류자회사를 대상으로 했다.

국양로지텍은 글로벌 선사인 장금상선이 출자한 물류회사로, 총 투자금액은 490억 원이다.

입주가 완료될 경우 내륙 주요 산단의 신규 수출입 컨테이너 물동량 연 7만6,000TEU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아울러, IMO(국제해사기구) Class 1, 2 위험화물 장치시설 확보에 따른 얼라이언스 환적물량 유입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YGPA 관계자는 “여수·광양항에 대한 관심 덕분에 성공적으로 입주기업 유치를 할 수 있었다”며 “선정된 우선협상대상자와 협의를 통해 자족형, 화물창출형 항만 구축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프레스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