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광주은행, 공부방 개선·학습돌봄 7억 원 후원
지역아동센터 노후화 시설 개보수 ... 부족한 인력도 지원
작성 : 2024년 03월 28일(목) 11:01 가+가-

(사진왼쪽부터) 고병일 광주은행장, 황영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 [사진 광주은행]

[프레스존=배진희 기자] 광주은행은 최근 광주은행 본점에서 황영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과 고병일 광주은행장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공부방 환경 개선 및 학습돌봄 지원 사업’ 후원금을 전달했다.

광주은행에 따르면 이번 후원은 민생금융지원 방안의 일환으로 광주·전남 지역아동센터의 노후화된 시설을 개선하고, 지역 대학생 고용 연계를 통해 부족한 지역아동센터 인력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고용 연계를 위해 선발된 30여명의 대학생들로 구성된 ‘희망이 꽃피는 봉사단’은 장학금 수혜를 받고 방과후 학습지도교사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지역아동센터의 부족했던 인력난을 해소하고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초등학생의 건강한 성장을 도모할 예정이다.

광주은행은 작년 한 해 동안 총 1억원의 금액을 들여 노후화한 지역아동센터 13개소의 시설을 개보수했으며, 올해는 범위를 확대해 총 7억원, 약 40개 지역아동센터 개보수 작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광주은행은 2015년부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희망이 꽃피는 공부방’과 ‘희망이 꽃피는 꿈나무’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지역 어린이 및 청소년들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재)광주은행장학회를 통해 4천6백여명의 지역 장학생들에게 총 39억원 상당의 장학금을 지급해오며 광주 ·전남 대표은행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고 있다.

고병일 광주은행장은 “이번 후원금 전달을 통해 아이들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우리 지역의 아동 및 청소년들이 더 행복하고 건강한 일상을 누릴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이어 나가며 사회적 책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프레스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