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여수광양항만공사, 자체감사활동 B등급 달성
전년 대비 한 단계 상승 ... 창립 이래 최고 등급
작성 : 2024년 06월 04일(화) 15:39 가+가-

여수광양항만공사 전경

[프레스존=배진희 기자]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 이하 공사)는 2024년 감사원 자체감사활동 심사(2023년 실적)에서 B등급을 달성했다.

이는 전년도 C등급에서 한 단계 상승한 것으로 공사 창립 이래 최고 등급을 달성한 것이라고 밝혔다.

감사원은 ‘공공감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자체감사기구 운영의 적정성 제고와 기관 내부통제제도의 내실화 및 자체감사기구 역량 강화 지원을 위해 매년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공공기관 등(2024년 기준 677개)을 3개 분야, 10개 지표로 평가하고 A∼D등급을 부여하고 있다.

A등급을 획득한 기관이 6% 내외인 점을 감안한다면, B등급 성적 또한 매우 의미 깊은 결과라고 할 수 있다.

공사는 대국민 시설 안전감찰, 연간 종합감사 등 국민 현안과 사회적이슈를 반영한 사전 감사 실시 및 제도개선 실적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자체감사활동 성과, 자체감사기구의 구성과 인력수준 등의 분야에서 우수한 점수를 획득했다.

박성현 사장은 “이번 감사원 자체감사활동심사 등급 도약은 모범적이고 우수한 기관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체감사활동을 강화하여 국민에게 신뢰받는 안전하고 청렴한 여수광양항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프레스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