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휴교 중' 고흥 영주고, 복합문화 공간으로 재탄생
교육부, 학교복합시설 공모 선정 ... 총사업비 200억 원 투입
작성 : 2023년 09월 13일(수) 16:47 가+가-

학교복합시설로 거듭나게 되는 고흥영주고 일원

고흥군 과역면 과역리에 위치한 고흥영주고는 학생 모집 등 이유로 2013년부터 2024년 2월 말까지 휴교 중이다. [네이버 지도 캡처]

전국 39곳 ... 전남선 고흥 나주 영암 곡성 합류
2027년까지 5년 간 총 200여 개 사업 공모·선정



[프레스존] 2013년 이후 휴교 중인 전남 고흥고등학교가 앞으로 지역복합문화 공간으로 재탄생한다.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13일 교육부에서 추진하는 ‘2023년 학교복합시설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지역은 전국 39개소이며, 전남에서는 고흥군을 비롯해 나주시, 영암군, 곡성군 등 4개소가 최종 선정됐다.

고흥군에 설치될 학교복합시설은 휴교 중인 고흥영주고등학교 부지를 활용하게 된다.

이 곳에 통합·늘봄센터, 평생교육시설, 다목적 체육시설 등이 들어서게 되며, 유아에서부터 노년층까지 모든 연령대가 사용할 수 있는 지역복합시설 공간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총사업비 200여억 원이 투입되는 이번 사업은 기존 학교 건물 리모델링 및 신축을 통해 2026년부터 운영될 예정이다.

아울러, 관내 북부권역을 중심으로 문화·체육·복지시설을 아우르는 시설이 만들어질 전망이다.

공영민 군수는 “학교복합시설은 그동안 수요는 많았지만, 마땅한 시설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었던 학생들과 지역민들에게 활용도가 큰 공간이 될 것”이라며, “향후 교육청과의 협의를 통해 보다 효율적이고 특화된 학교복합시설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교육부가 추진 중인 학교복합시설은 학생과 지역주민이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학교 유휴부지 등에 설치한 체육관, 도서관 등 문화·체육·복지시설이다.

올해 약 40개의 학교복합시설 사업 공모를 시작으로 2027년까지 5년간 총 200여 개의 사업을 공모·선정할 계획이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핫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사회

경제

기사 목록

프레스존 PC버전
검색 입력폼